Detailed Information

Cited 0 time in webofscience Cited 0 time in scopus
Metadata Downloads

18~19세기 트랜실바니아에서의 헝가리인과 루마니아인의 민족 갈등의 성격The Nature of Hungarian-Romanian Ethnic Conflict in Transylvania in the 18th and 19th Centuries

Other Titles
The Nature of Hungarian-Romanian Ethnic Conflict in Transylvania in the 18th and 19th Centuries
Authors
김지영
Issue Date
Aug-2021
Publisher
한국외국어대학교(글로벌캠퍼스) 동유럽발칸연구소
Keywords
Habsburgs; Hungary; Romania; Transylvania; Internal Colonialism; 합스부르크; 헝가리; 루마니아; 트랜실바니아; 내부 식민주의
Citation
동유럽발칸연구, v.45, no.3, pp.127 - 156
Journal Title
동유럽발칸연구
Volume
45
Number
3
Start Page
127
End Page
156
URI
http://scholarworks.bwise.kr/ssu/handle/2018.sw.ssu/41280
DOI
10.19170/eebs.2021.45.3.127
ISSN
2466-0256
Abstract
헝가리와 루마니아는 역사적으로 긴장 속의 관계였다. 두 나라의 긴장관계는 역사적으로 트랜실바니아 문제에서 기인한 바 크다. 헝가리 민족이 유럽으로 이주하여 정착한 최초의 땅이 트랜실바니아이다. 헝가리인은 트랜실바니아에 정착하여 국가의 기초를 이루었고, 이후 서쪽으로 진출하여 오늘날의 부다페스트를 중심으로 하는 헝가리의 영역을 완성하였다. 18세기 말까지 트랜실바니아에서의 지배민족은 헝가리인 이었고, 루마니아인, 사스인, 세클레르인들은 종속적인 상태를 유지하였다. 18세기 후반부터 등장하기 시작한 민족의식은 지속적으로 이 지역의 정치적, 경제적, 문화적 갈등 구조를 심화시켰다. 사회주의 시기 레닌주의에 근거한 탈민족적 민족정책이 추진되기도 하였지만 헝가리인과 루마니아인 사이의 갈등이 지속되었던 점은 민족주의의 속성이기도 하다. 이 논문에서는 트랜실바니아에서의 헝가리인과 루마니아인의 갈등의 원인을 내부 식민주의 이론을 적용하여 살펴보았다. 내부 식민주의 이론은 동일한 거주 공간에서 우월한 민족과 열세인 민족이 공존하며 우월한 민족이 열세인 민족에 대한 종주권 혹은 지배권을 행사하는 양상을 보이는데, 이러한 양상은 (내부) 식민주의와 유사하다고 볼 수 있다는 이론이다. 이 이론을 적용하여 트랜실바니아에서의 헝가리와 루마니아의 갈등의 성격을 분석해보았다.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Appears in
Collections
ETC > 1. Journal Articles

qrcode

Items in ScholarWorks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Related Researcher

Researcher Kim, Jiyoung photo

Kim, Jiyoung
Institute for Korean Christian Culture
Read more

Altmetrics

Total Views & Downloads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