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tailed Information

Cited 0 time in webofscience Cited 0 time in scopus
Metadata Downloads

숭실 설립자 윌리엄 베어드의 일기 연구open accessA Study of The Diary of William Baird, The Founder of Soongsil University

Other Titles
A Study of The Diary of William Baird, The Founder of Soongsil University
Authors
장경남오지석
Issue Date
Dec-2019
Publisher
숭실사학회
Keywords
윌리엄 베어드; 숭실대학; 근대전환기; 일기; 순회선교여행; 교육자; 문서선교; Willian Baird; Soongsil University; the Transitional Period for Modernity; the Itinerary Journey for Mission; Educator; the Document Mission
Citation
숭실사학, no.43, pp.129 - 153
Journal Title
숭실사학
Number
43
Start Page
129
End Page
153
URI
http://scholarworks.bwise.kr/ssu/handle/2018.sw.ssu/38849
ISSN
2005-9701
Abstract
이 연구는 숭실 대학의 설립자인 윌리엄 베어드의 부산과 영남지역 활동(1892.5.18.∼1895.4.27.)에 대해 기록한 일기를 분석 대상으로 삼아 베어드 일기의 문학적 가치를 밝히는 것을 목적으로 한다. 왜냐하면 베어드가 평양을 중심으로 활동하여서 내한 초기 선교활동에 대해 주목하지 않았기 때문이다. 일기에 나타나는 3년에 걸쳐 총 4차례의 “현지답사와 복음전도여행(Explorary and Evangelidtic journey)”성격에 주목해 일기를 분석하는 과정에서 여행일기, 선교일기, 신변일기의 면모에 주목하였고, 저자의 내면과 다양한 인간적 면모를 복음전파의 열정을 가진 선교사(기독교 교리서 번역 등 문서선교), 조선이 낯선 이방인, 자애로운 아버지, 마음이 따뜻한 교육자라고 표현했다. 베어드의 일기는 선교일기로서 선교사적 가치, 당대 사회 현실을 읽어낼 수 있는 사회사적 가치, 개인의 체험을 고백한 일기 문학적 가치를 동시에 지니고 있는 중요한 일기인 셈이다. 일기선교사의 입장에서 선교 체험을 기록한 일기이지만, 그 기록의 이면을 통해서 인간 베어드의 면모는 물론 근대전환기 당시 한국사회를 이해할 수 있는 자료이기도 하다. 이 연구는 베어드 문서자체를 연구주제로 시도한 연구의 문을 열었다.
Files in This Item
Go to Link
Appears in
Collections
College of Humanities > Department of Korean Language & Literature > 1. Journal Articles

qrcode

Items in ScholarWorks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Related Researcher

Researcher O, Ji Seok photo

O, Ji Seok
부속기관 (Institute for Korean Christian Culture)
Read more

Altmetrics

Total Views & Downloads

BROWSE